컨텐츠 바로가기

[날씨] 서울, 올 첫 폭염주의보‥내일 강한 소나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장마가 잠깐 숨을 고르는 사이 찌는 듯한 무더위가 찾아왔습니다.

오늘 폭염주의보도 서울 동서남권을 비롯한 수도권 내륙과 광주 등지로 확대됐는데요.

폭염주의보는 습도를 반영한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인 날이 이틀 이상 지속될 때 내려집니다.

내일도 서울의 낮 최고 기온이 29도로 오늘만큼 후텁지근하겠고요.

오늘 올들어 가장 더웠던 동해안도 삼척이 33도까지 치솟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