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스케' 백아연, 초여름 밤 감성 물들인 라이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백아연이 앙요섭 '카페인'을 완벼 재해석했다.

백아연은 지난 24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양요섭의 '카페인'을 자신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해 독보적인 감성을 선사했다.

이날 유희열은 "우리 몸의 원소랑 이름이 같은 분이다. 목소리 하나로 우리 감각을 깨우는 가수"라며 백아연을 소개했다.

매일경제

‘유스케’ 백아연이 출연했다.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희열은 "아연 씨 목소리를 보면 썸, 사랑, 이별 등 사랑의 여러 가지 모양들을 담고 있는데 그래서 그동안 드라마 OST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혹시 이 배우가 나오는 드라마 OST에 내가 꼭 참여하고 싶은 게 있냐"고 물었다.

이에 백아연은 "개인적으로 신세경 배우님 나오는 드라마다. 제가 예전에 '사랑학개론'이라는 노래를 불렀는데 신세경 님께서 제 노래를 듣고 감정이입을 했다고 해서 또 그런 장면에 도움이 되는 노래를 부르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백아연은 그동안의 OST 중에 자신의 목소리와 가장 잘 맞았던 곡으로 아이유, 이준기, 강하늘 주연의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OST '사랑인 듯 아닌 듯'을 꼽았다. 방송에서 부르는 것은 처음이라며 즉석에서 라이브로 들려줬다.

이후 백아연은 '유스케X뮤지션 with you'의 새 곡으로 양요섭의 '카페인'을 선곡, "이 곡은 떠난 연인을 그리워하는 남자의 마음을 카페인이라는 소재로 담은 노래다"라며 "재즈와 보사노바 느낌으로 재해석했다"고 밝혔다.

노래를 시작한 백아연은 도입부에 혼잣말을 하는듯한 보컬로 애절한 감정을 터트렸다. 이어 어쿠스틱 기타 선율과 백아연 특유의 맑고 청아한 보이스가 어우러져 포근한 감성을 선사했다.

특히 백아연은 '카페인' 가사와 딱 들어맞는 풍부한 표정과 섬세한 시선 처리로 애절한 느낌을 온전히 담아내며 몰입감을 높였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