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동국, 대기업 회장에 5천만원 리무진 선물받았다..으리으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강서정 기자] 축구선수 출신 이동국이 자동차 대기업 회장에게 차 선물을 받았다.

이동국 아내 이수진은 25일 자신의 SNS에 “세상에 단 하나뿐인...5년전 회장님이 전북100호골 기념 선물로 리무진 선물해주셔서 재아가 테니스 시합도 잘다녔고 촬영도 여기저기 열심히 잘타고다녔는데 이번에는 은퇴선물로 기가막힌 리무진을 국내 1호차로 선물주셨어요”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비행기 퍼스트클라스 승차감으로 재아 시합때도 방송 촬영 때도 편안하게 다닐 수 있을 거 같아요”라고 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세상 그 어떤 유명하고 멋진차들도 무릎 꿇게 하는 리무진의 클라스. 역대 최고”라고 만족해 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이동국, 이수진 부부의 쌍둥이 딸 재아가 리무진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또한 으리으리한 내부에서 편하게 이동하고 있다.

한편 이동국, 이수진 부부는 2005년 결혼해 슬하에 5남매 겹쌍둥이 딸 재시, 재아, 설아, 수아에 막내 아들 시안을 두고 있다. 이동국은 5남매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kangsj@osen.co.kr

[사진] 이수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