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필모 눈 빼고 꼭 닮아"…서수연, 비주얼 부자 '흐뭇'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배우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닮은꼴 부자의 흐뭇한 마음을 드러냈다.

서수연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누리꾼들과 나눈 Q&A 내용을 공개했다.

서수연이 받은 질문 중에는 "담호는 아빠를 많이 닮았냐. 첫째는 아빠 닮는다고 하더라"는 내용이 담겨있었다. 서수연은 이에 이필모와 아들 담호 군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하며 "눈 빼고 꼭 닮았다"고 답변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필모, 담호 부자가 정장 차림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며 포즈를 취하는 모습. 서수연의 눈에 비친 모습처럼 "꼭 닮은" 부자의 투샷이 보는 이들까지도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게 만든다.

한편 서수연은 TV조선 '연애의 맛'을 통해 이필모와 만나 결혼,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둘째 임신 중이다.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