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르시아 '이제 때리러 갑니다'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5일 오후 잠실구장 그라운드에서 LG의 새 외국인 타자 로벨 가르시아가 황병일, 이호준 코치 등 LG 코칭스테프가 지켜보는 가운데 간단한 컨디션 체크와 테스트를 받았다.

내야 수비 체크를 마친 가르시아가 타격 체크를 위해 실내 연습장으로 향하고 있다.

가르시아 2군에 가지 않고 오는 28일 팀 훈련에 곧바로 합류할 예정이다.

매일경제

[잠실(서울)=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