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엔 총장 "식량부족으로 전세계 '재앙' 닥칠 수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엔 총장 "식량부족으로 전세계 '재앙' 닥칠 수도"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전 세계가 식량 부족 심화로 '재앙'에 처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구테흐스 총장은 현지시간 24일 독일에서 열린 식량안보 국제회의 화상 연설을 통해 "올해 대규모의 굶주림 사태가 불거질 위험이 있다"며 "2023년엔 더 나빠질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기후변화와 코로나19에, 우크라이나 전쟁까지 겹쳐 '전대미문의 세계 기아 위기'를 초래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농가들이 비료와 에너지 가격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으면서 아시아, 아프리카, 아메리카 대륙의 수확이 타격을 입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유엔총장 #식량부족 #우크라이나_전쟁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