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국X찰리 푸스, 글로벌 차트 접수…아이튠즈 93개 지역 1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스패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ispatch=송수민기자] ‘방탄소년단’ 정국이 미국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 찰리 푸스와의 협업곡으로 전 세계를 강타했다.

정국과 찰리 푸스는 지난 24일 오후 각종 음원사이트에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를 발표했다.

두 사람은 이 곡으로 25일 오전 7시까지 미국, 캐나다, 덴마크, 스웨딘 등 93개 국가/지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올랐다.

이뿐 아니다. ‘레프트 앤드 라이트’는 공개 직후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 멜론, 벅스 등 실시간 차트에서도 최상위권에 진입했다.

뮤직비디오 인기도 뜨겁다. 공개 12시간 16분 만에 1,000만뷰를 돌파한 것. 다수의 국가에서 유튜브 인기 급상승 음악 상위권에 올랐다.

‘레프트 앤드 라이트’는 펑키한 감성이 돋보이는 팝 장르의 곡이다. 찰리 푸스가 직접 프로듀싱했다. 찰리 푸스가 하반기 선보일 정규 3집의 수록곡이기도 하다.

정국과 찰리 푸스의 특유의 보컬을 밝고 시원한 멜로디에 자연스럽게 녹여냈다. 자유분방하고 통통튀는 개성 넘치는 곡으로 완성했다.

뮤직비디오는 드류 키르쉬가 감독을 맡았다. 정국과 찰리 푸스가 자신들의 머릿속을 탈출하려고 하는 힐링 판타지를 장난기 넘치는 영상으로 풀어냈다.

한편 정국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를 맡았다. 부산 유치를 기원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제공=빅히트뮤직>

<저작권자 © 디스패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