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취업과 일자리

취준생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금융사는 '카카오뱅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경이코노미

(잡코리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취업준비생의 금융기업 선호도 1위가 '카카오뱅크'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당초 인기 직장이었던 시중은행을 모두 제쳐 눈길을 끈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는 최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금융권 취업 선호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취업준비생 569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 중 금융권에 취업할 의향이 있는 응답자 72.6%에게 다시 물은 결과다.

금융권 취업준비생 중 33.9%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금융사로 카카오뱅크를 꼽았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같은 조사에서도 1위를 기록해, 2년 연속 1위를 지켰다. 신한은행(25.4%), KB국민은행(24.0%), 우리은행(18.6%), NH농협은행(18.6%) 등이 뒤를 이었다.

대체로 증권사보다는 은행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권 중 가장 취업하고 싶은 업계를 묻는 질문에 절반 이상인 55.7%의 응답자가 은행을 꼽았다. 증권사를 선택한 취업준비생은 19.6%에 불과했다.

이 같은 취업 선호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직원 복지'였다. 이들 기업에 취업하고 싶은 이유를 물은 결과, '직원 복지가 우수할 것 같아서'라고 답한 응답자가 19.1%로 가장 많았다. 이어 연봉이 높을 것 같아서(12.3%) 오래 전부터 이용해온 회사라서(12.1%) 오랫동안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서(10.9%) 순으로 집계됐다.

[윤은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