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진 '음색에 반하고 미모에 홀리고' 엠카운트다운 컴백 무대 현장사진

댓글 8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순신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진의 눈부신 비주얼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엠넷 '엠카운트다운'은 지난 6월 21일 공식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컴백 무대를 펼친 방탄소년단의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은 푸른색 마블 무늬가 섞인 화이트 자켓을 입고 청아하면서도 깨끗한 분위기를 발산, 시선을 끌었다.

진은 작은 얼굴과 흑발 헤어스타일, 또렷하면서도 아름다운 이목구비와 완벽한 피지컬, 독보적인 분위기를 발산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무대 위에서 부드럽고 다정한 표정으로 객석을 바라보는 모습, 깊은 눈빛으로 진지하게 무대에 집중하는 모습 등 다채로운 매력으로 팬심을 설레게 했다.
또다른 사진에서 진은 검은 장미가 그려진 루즈한 핏의 흰 셔츠와 검은 팬츠, 목에 검은 쵸커를 착용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진은 뺨에 손가락을 찌르며 귀여운 표정을 짓는 러블리한 매력으로 미소를 자아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팬들은 "너무나 완벽한 석진이 목소리에 반하고 외모에 홀리고", "인간포카리 진짜 청량하다", "김석진 얼굴에 취하고 음색에 취하고", "진왕자 너무 눈부셔요", "그렇지 석지니는 고화질로 얼빡으로 봐야지", "신이내린 천년돌 김석진", "빛나는 석진이 덕분에 천리안을 얻었어요" 등 깊은 애정을 나타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