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 52시간 손질에 尹 "정부 공식 발표 아냐"...당정대 혼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정식 노동부 장관, 주52시간제 개편 등 방향 발표

국민의힘 "노동부와 협의…보고도 받았다"

노동부 "기본방향·계획 밝힌 것…尹 발언 맞다"

"尹 노동정책 변경? 단순 착각?"…여러 해석 낳아

[앵커]
노동부에서 주 52시간 제도를 월 단위로 개편하는 정책 방향을 발표한 지 하루 만에 윤석열 대통령이 정부 공식 발표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정부 최종안이 확정된 건 아니라는 취지였는데, 노동시장 개혁을 놓고 혼선이 빚어지고 있는 게 아니냐는 지적이 나옵니다.

조은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고용노동부 이정식 장관은 어제(23일) 윤석열 정부 노동 정책 밑그림을 발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