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환혼' 박은혜 "아린 일취월장...하나 알려주면 백가지 해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환혼' 아린, 박은혜(오른쪽). 사진| 박은혜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박은혜가 그룹 오마이걸 아린의 성실함을 칭찬했다.

박은혜는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나를 알려주면 백가지를 해오는 성실한 우리 아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박은혜는 "어쩌다 보니 작년부터 몇 명의 아이돌들과 드라마 촬영을 함께 했는데, 매번 느끼는 건 어떻게 그 어린 나이에 그 자리까지 올라왔는지 이해가 된다는 것이다. 정말 열심히 하는 게 일상인 아이돌"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우리 아린이도 '환혼'에서 노력의 힘을 증명해 보입니다. 진씨 가문 파이팅"이라고 응원했다. 해시태그 '일취월장 아린'도 덧붙이며 아린에게 애정을 보였다.

사진에는 박은혜가 tvN 토일드라마 '환혼'(연출 박준화, 극본 홍정은 홍미란) 촬영 현장에서 아린과 함께한 모습이다. 두 사람은 목조 건물을 배경인 곳에서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차분한 분위기를 뽐내고 있다.

누리꾼들은 "환혼 완전 재밌습니다. 본방 사수!", "아린 예뻐해 주셔서 감사해요", "얼른 토요일 왔으면 좋겠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배우 겸 방송인 정가은도 "재밌더라요 언니. 카리스마 빡!"이라는 댓글을 달며 응원했다.

박은혜는 '환혼'에서 진씨 집안의 수장인 진호경으로 분했다. 첫 정극에 도전한 아린은 진씨 집안의 막내딸 진초연으로 화려하고 품위 있어 보이지만 순진함을 가진 철부지 연기를 뽐내고 있다.

'환혼'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이유리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