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기, 검사복 벗고 정치판 입성…이경영과 마지막 토론회 (어겐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어게인 마이 라이프’가 오늘(28일) 최종회를 맞이한다.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이하 ‘어겐마’)는 인생 2회차, 능력치 만렙 열혈 검사의 절대 악 응징기. 이준기 크루의 속 시원한 정의 구현, 몰입도 높은 스토리와 이준기 등 믿보배들의 호연으로 매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는 등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숨막히는 텐션이 일품인 엔딩시퀀스를 선보이며 엔딩맛집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쥔 가운데 결말을 향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어겐마’ 측은 오늘(28일) 최종회를 앞두고 이준기와 이경영의 파이널매치가 담긴 토론회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서 이준기는 총선 후보자 토론회에 참석해 이경영과 열띤 설전을 벌이고 있다.

앞선 최종회 예고편에서 이준기는 “악마는 그보다 더한 괴물이 아니고서는 잡을 수 없다는 걸. 전 조태섭을 이기기 위해서 모든지 할 겁니다”라며 절대 악 이경영을 처절하게 몰락시키기 위해 검사복을 벗고 정치판에 뛰어들 것을 알렸다. 이경영은 그런 이준기를 향해 어디 한 번 해보라는 듯 조소를 띠고 있는 가운데 결연한 눈빛을 한 이준기가 이경영에게 선사할 최후의 한 방은 무엇일지 이목이 쏠린다.

특히 이경영의 최후가 어떻게 그려질지 관심을 모은다. 이경영 부강한 나라를 만들기 위해서 국민의 힘을 하나로 모으고 강력한 권력을 휘둘러야 한다는 비뚤어진 대의를 내세워 제 앞길을 방해하면 살인도 서슴지 않는 악마 같은 행보로 시청자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이에 국가와 국민을 기만한 채 스스로의 악행을 정당화해온 이경영이 권력의 정점에서 어떻게 몰락할지 오늘(28일) 방송되는 ‘어겐마’ 최종회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어겐마’ 제작진은 “그 동안 ‘어겐마’를 아껴주시고 응원해주신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어겐마’가 이야기하고자 하는 주제와 시청자 분들께서 보내주신 성원에 걸맞는 엔딩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마지막까지 애정 어린 눈으로 시청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어겐마’ 최종회는 오늘(28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SBS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