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채연, 재벌가 딸 된다더니..루이비통백 메고 고급진 분위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사진=정채연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정채연이 일상을 공유했다.

그룹 다이아 멤버 겸 배우 정채연은 지난 2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들을 게재했다.

이번에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아름다운 바다를 배경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정채연의 모습이 담겨 있다.

무엇보다 정채연은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 핸드백을 멘 채 청순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어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정채연은 MBC 새 드라마 '금수저'를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금수저'는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아이가 우연히 얻게 된 금수저를 통해 부잣집에서 태어난 친구와 운명을 바꿔 후천적 금수저가 된 인생 어드벤처 이야기다. 정채연은 극중 재벌가 딸이자 정의감 넘치고 솔직한 매력을 지닌 주인공 '나주희' 역을 맡았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