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LPGA 미국 여자 프로골프

최혜진, LPGA 매치플레이 2연승…16강 보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최혜진의 아이언샷.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최혜진(23)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뱅크 오브 호프 매치플레이(총상금 150만 달러) 조별리그에서 2연승을 달렸다.

최혜진은 27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섀도 크리크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2차전에서 아디티 아쇼크(인도)를 3홀 차로 따돌렸다.

1번 홀(파4) 버디로 기선을 잡은 최혜진은 한 번도 리드를 뺏기지 않았고 15번, 16번 홀을 따내 아쇼크의 항복을 받았다.

전날 조별리그 1차전에서 호주 교포 오수현(26)을 상대로 5홀 차 대승을 거뒀던 최혜진은 2연승으로 승점 2점을 확보, 16강 진출에 유리한 입지에 올랐다.

최혜진은 28일 리젯 살라스(미국)와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이날 오수현에게 4홀 차로 진 살라스는 조별리그 탈락이 확정됐다.

'맏언니' 지은희(36)도 대니엘 강(미국)을 2홀 차로 꺾고 2승을 올렸다.

khoon@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