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마이포토] 차별금지법 제정 요구 46일 단식 미류의 '말잇못'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마이뉴스

[오마이포토] 46일 단식농성한 미류 '말잇못' ⓒ 남소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차별금지법 제정을 요구하며 국회 앞에서 46일째 단식농성을 벌인 미류 활동가가 26일 국회 앞 농성장에서 열린 차별금지법 제정 쟁취를 위한 46일 농성&단식투쟁 마무리 기자회견에서 소회를 밝히다 잠시 말을 잇지 못하고 있다.

미류 활동가는 "더는 국회 앞에서 기다리지 않기로 했다. 국회가 찾아오지 않는 것이 아니라 찾아올 정치가 부재함을 확인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정치권의) '나중에' 망령은 이 봄에도 질기게 우리를 괴롭혔다"며 "'사회적 합의'가 부족한가. 대통령 득표율보다 높은, 70%의 시민이 제정하라는데 부족하다면 만장일치라도 이뤄야 한다는 말인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의견을 수렴하는 공청회조차 거부하는 국민의힘은 여당 자격이 없다. 시민들이 이토록 간절히 요구하는데 법안 심사를 시작조차 못 하는 더불어민주당도 민주 세력을 자처하기를 그만두라"고 비판했다.

그는 "단식투쟁은 중단하지만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싸움은 중단되지 않는다"면서 "이 봄 시민들이 내어준 기회를 놓친 거대 양당은 그 심판의 결과가 어떨지 곧 보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마이뉴스

▲ 차별금지법 제정을 요구하며 국회 앞에서 46일째 단식농성을 벌인 미류 활동가가 26일 국회 앞 농성장에서 열린 차별금지법 제정 쟁취를 위한 46일 농성&단식투쟁 마무리 기자회견에서 소회를 밝히다 잠시 말을 잇지 못하고 있다. ⓒ 남소연



남소연 기자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기자 [시민기자 가입하기]
▶세상을 바꾸는 힘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공식 SNS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