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열애설' BTS 뷔‧블랙핑크 제니, 같은 날 SNS 재개…나란히 흑백사진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와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나란히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활동을 재개했다.

제니와 뷔는 지난 25일 밤 각자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새 게시물을 올렸다.

제니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블랙핑크 화보 사진을 게재하고 "So proud of this"라는 글과 하트 이모티콘을 덧붙였다.

또 제니는 흑백으로 촬영한 단독 화보 사진도 추가로 공개했다.

아이뉴스24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뷔와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지난 25일 각각 자신의 SNS에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뷔/제니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뷔는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얼굴을 클로즈업한 흑백 사진을 올렸다. 이 사진에는 턱을 괴고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뷔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지난 23일 열애설이 제기된 이후, 첫 SNS 게시물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다만 두 사람 모두 열애설에 대한 언급은 하지 않았다.

앞서 지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뷔와 제니로 추정되는 인물이 제주도에서 데이트를 즐겼다는 내용의 목격담과 사진이 게재돼 이들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뷔와 제니의 소속사인 빅히트뮤직과 YG엔터테인먼트는 열애설과 관련해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