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현희♥제이쓴, 아침부터 바쁜 예비 엄빠… "어딜 갈까ㅋㅋ"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훈훈한 근황을 전했다.

홍현희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침부터 어딜 바삐 갈까ㅋㅋㅋㅋ"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홍현희는 남편 제이쓴과 함께 어딘가로 걸어가고 있는 모습이다. 홍현희는 선글라스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카메라를 응시하며 일상을 공유했다.

홍현희, 제이쓴은 달달한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침부터 부부가 가는 곳은 어디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홍현희는 지난 2018년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했다. 최근 결혼 4년 만에 첫 아이를 임신했다. 2세의 성별은 아들이라고 밝혔다.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