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우크라 침공] 세베로도네츠크에 쉬지 않고 폭격…"러군 병력 7배 많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러시아, 세베로도네츠크·리시찬스크 점령하면 돈바스 절반 차지

루한스크 주지사 "'생명로' 고속도로는 아직 안 빼앗겼다"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러시아군이 돈바스 지역 소도시 세베로도네츠크에 화력을 집중하면서 우크라이나군의 방어선이 바람 앞의 촛불같이 위태로워 보인다.

25일(현지시간) 영국 텔레그래프지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대통령의 대변인인 세르기 니키포로프는 돈바스 일부 지역에서 러시아군이 병력 규모가 우크라이나군의 7배에 달할 정도로 우세하다고 말했다.

세르히 하이다이 루한스크 주지사는 텔레그램에 올린 글에서 러시아가 일제히 모든 방향에서 진격해오고 있으며, 세베로도네츠크는 24시간 내내 계속 공격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