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날 무시해" 3040대 직장후배 3명에게 흉기 휘두른 60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해당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은 없음.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직장 동료들을 향해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로 6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세종남부경찰서는 25일 살인미수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일 오후 11시20분께 세종시 나성동 길가에서 B씨 등 30~40대 남성 3명에게 흉기를 써서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들은 배와 허벅지 등을 다쳤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으며, 사건 당시 119 구급대원들이 현장으로 출동해 병원으로 옮겨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인근 식당에서 함께 일하는 직원들로, 아파트 입구에서 직장 동료들과 마주친 A씨가 흉기를 휘둘렀으며 몸싸움 끝에 동료들이 제압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보다 20살 이상 어린 직장 동료들이 평소 자신을 무시한 데 앙심을 품고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등 신병 처리를 결정할 방침이다.

[배윤경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