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타자 전향 구원왕' 하재훈 "홈런왕이 목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투수로 구원왕을 했던 선수가 타자로 변신해 홈런을 날리면 어떤 기분일까요?

타자에서 투수로 또 타자로 전향한 SSG 하재훈 선수가 이제 홈런왕이 되겠다네요.

김수근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롯데 에이스 반즈의 빠른 공을 밀어쳐 데뷔 3년 만에 첫 홈런을 때려낸 하재훈.

[해설]
"야수 전향, 타자전향 8번째 타석만에 첫 번째 홈런을 신고하는 하재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