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씨엘, 초면에 조세호 볼 꼬집은 사연 (ft. GD)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가수 씨엘이 조세호와의 첫 만남에 그의 볼을 꼬집은 사연은 무엇이었을까. tvN 공식 유튜브 채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씨엘이 조세호와의 첫 만남에 그의 볼을 꼬집은 사연은 무엇이었을까.

25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씨엘의 출연분을 담은 선공개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조세호를 만난 씨엘은 "약간 사과를 드리고 싶은 게 있다"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태양의 결혼식에서 조세호를 처음 봤다"고 말한 그는 "그날이 첫 지인의 결혼식이었다. 그래서 옷도 어떻게 입어야 할지 모르고 해서 '참하게 입고 가라'는 주변의 말에 검정 수트 위에 초록색 페이크 퍼 코트를 입고 갔다. 그래도 벗으면 정중하니까"라고 당시 화제가 됐던 패션에 대해 언급했다.

하지만 너무 긴 코트 탓에 교회 입구에서 넘어졌고, 이로 인해 결혼식에 집중을 하지 못했다는 이야기가 이어졌다. 씨엘은 "그런데 그 와중에 축가를 불러야 했다. 보는 사람마다 '채린아 괜찮니?' '너는 왜 퍼를 입고 와'라고 하셔서 긴장감에 빈 속에 샴페인을 먹었다"고 말했다.

이어 씨엘은 "(조세호가) 다라 언니와 아는 사이라고 해서 한 번 인사를 꼭 하고 싶다고 했다. 그런데 결혼식이 끝난 뒤 샴페인 두 잔에 약간 취했다. 너무 업 된 탓에 만나자 마자 조세호의 볼을 잡고 꼬집었다"고 고백하며 민망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조세호는 "그걸 본 지드래곤이 '형, 둘이 아는 사이에요?'라고 묻길래 '오늘 처음 봤다'고 했더니 '씨엘, 너 뭐하는 거야'라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선공개 영상에는 씨엘이 조세호의 볼을 꼬집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