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국타이어, 아시아 최대 트랙 준공…"축구장 125개 크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충남 태안에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준공
전기차 및 슈퍼카 등 타이어 성능 테스트
유기적인 R&D 인프라 구축


파이낸셜뉴스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이 25일 충남 태안 '한국테크노링'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향후 전략을 발표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충남 태안에 문을 연 아시아 최대 규모의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한국타이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충남 태안에 아시아 최대 규모의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을 열었다.

한국타이어는 25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한국테크노링의 준공 의미와 한국타이어 글로벌 중장기 혁신 전략을 발표했다.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은 "급변하는 모빌리티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새로운 성장동력 활용하기 위해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을 완공했다"며 "앞으로도 한국타이어의 연구개발(R&D) 역량을 지속 발전시켜 글로벌 톱 티어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혁신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테크노링은 축구장 약 125개 크기의 부지면적 126만㎡(38만평), 총 13개의 다양한 트랙을 갖춘 아시아 최대 규모, 최장 테스트 노면을 보유한 테스트 트랙이다. 최고 속도 시속 250km 이상의 고속 주행 테스트가 가능하며 전기차, 슈퍼카용 타이어처럼 혁신적인 제품 개발에 필요한 타이어 성능 테스트가 이뤄진다. 또 트럭과 버스 등 모든 차량들에 대한 평가가 가능하며 컨트롤 타워, 오피스동, 타이어 워크숍, 전기차 충전소 시설을 완비한 최첨단 하이테크 R&D 시설을 자랑한다.

타이어는 주행 중 지면과 맞닿는 유일한 제품으로 자동차의 퍼포먼스, 안전, 연비, 승차감 등 다양한 성능을 구현하는 가장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에 다양한 도로와 극한의 환경에서 체계적인 실차 테스트는 필수적인 요소다.

이번 한국테크노링 준공을 통해 글로벌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하는 본사 '테크노플렉스'의 중장기 전략 및 혁신 상품 기획, 하이테크 기술력의 메카인 중앙연구소 '한국테크노돔'의 타이어 원천기술 개발, 글로벌 8개의 생산기지, 그리고 최종 테스트베드인 한국테크노링까지 더해져 혁신 시너지를 완성할 최상의 R&D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다.

한국타이어는 유기적으로 연결된 R&D 인프라를 통해 미래 오토모티브 산업을 이끌어 나갈 최첨단 기술 혁신 선도 기업으로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 특히, 한국테크노링은 글로벌 프리미엄 완성차의 엄격하고 다양한 니즈를 충족하고 전기차, 자율주행 등 미래 오토모티브 산업을 선점할 수 있는 최첨단 테스트 센터로써 역할을 수행하며, 한국타이어가 혁신을 실현하는 대표 장소로 거듭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다양한 실차 테스트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구축하고, 인공지능(AI)를 활용한 가상 최적화 기술을 개발하는 등 디지털 전환 실현에 앞장서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37.1m 높이의 컨트롤 타워에서는 최첨단 통합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모든 기상 조건을 고려한 관리가 진행되며 노면, 기후 등의 주요 테스트 데이터를 축적하게 된다.

향후 가장 혹독한 환경에서 타이어와 차량의 반응을 다방면으로 테스트하여 데이터화 하고,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디지털 트윈 프로세스'를 구축해 원천기술과 미래 모빌리티 연구에 응용하는 혁신 기술까지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