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수 나비, 아이 볼에 커다란 상처가.."저렇게 큰멍, 엄마 맴찢.."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나비가 아이 상처에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25일 나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 주말, 우리 조이 오른쪽 볼따구에 멍들어서 엄마 맴찢,,, 집에서 장난감 가지구 놀다가 순식간에 넘어져서 나무 장난감에 부딪혔는데 저렇게 큰 멍이ㅠㅠ 멍이 꽤 오래가는데 애기 멍크림 같은 거 발라줘야 되나요? #아기랑수영 #아기랑여행"이란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나비는 아이와 함께 한 펜션 수영장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 하지만 아이의 볼에는 커다란 멍이 들어 있어 보는 사람을 안타깝게 만든다.

한편 나비는 지난 2019년 한 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으며 최근 출산 후 15kg를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