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엑's in 칸: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김신영 캐스팅? 제일 좋아하는 코미디언" (인터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칸(프랑스), 김예은 기자) 박찬욱 감독이 '헤어질 결심'에 개그우먼 김신영을 캐스팅한 이유를 공개했다.

24일(현지시간) 제75회 칸 국제영화제가 진행 중인 프랑스 칸의 모처에서 한국 취재진과 함께하는 영화 '헤어질 결심'(감독 박찬욱)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 분)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를 만나고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이 작품에는 주인공인 탕웨이와 박해일 외에도 배우 이정현, 고경표, 박용우가 주요인물로 등장한다. 여기에 더해 의외의 인물도 볼 수 있다. 크레딧상 여섯 번째에 이름을 올리는 이, 바로 개그우먼 김신영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찬욱 감독은 김신영 캐스팅에 대해 "'웃찾사' 행님아 때부터 너무나 좋아했다. 제일 좋아하는 코미디언"이라면서 "연기는 당연히 잘할 거라고 생각했다. 즉흥적인 면, 사람들의 특징을 캐치해서 자기 것을 만든다"고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 역할에 김신영 씨를 얘기했을 때 처음에 다 찡그리는 표정을 지었다. 1시간쯤인가 생각해보고 좋을 것 같다고 하더라. 결국엔 모두가 환영했는데 그걸 확인하고 시나리오를 보냈다"는 비하인드도 공개했다.

더불어 박찬욱 감독은 "너무 또 '김신영이다' 싶게 오버하지 않고 여느 연기 잘하는 그 나이대 배우, 어디 뭐 대학로에서 활동하던 사람이 하는 것처럼 그 정도 수준에서 하자고 했다. 본인도 그렇게 생각했고, 처음부터 잘 녹아들었다"며 "자기 딴엔 긴장도 하고 그랬다고 하는데 전혀 못 느꼈다. 되게 캐치가 빠르더라. 말귀도 잘 알아듣고. 연기 잘하는 배우들은 다 똑같다. 무슨 말 하면 잘 알아듣고. 뉘앙스를 잘 살리고"라는 극찬을 덧붙였다.

한편 '헤어질 결심'은 오는 6월 29일 국내 개봉한다.

사진 = CJ ENM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