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지민 "결혼?NO" ♥김준호와 스킨십 거부→"죽여버리고 싶었다" 왜? ('돌싱') [Oh!쎈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돌싱포맨’에서 김지민이 김준호의 스킨십을 거부하는가 하면, 김준호와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SBS 예능 ‘돌싱포맨’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이 완전 깨끗해진 김준호 집에 모였다. 멤버들은 “다른 집인 줄 알았다”고 하자 김준호는 “이제 좀 청소하고 살아야죠”라며 웃음 지었다.

특히 주식이 떨어진 탁재훈에게 김준호는 “주식말고 사랑에 빠져라”며 촬영 동의서를 꺼냈다. 위생지적과 외모비판하지 말라는 것. 이어 주식과 코인 등 돈 관련 얘기하지 말라고 하자 이상민은 “(지민이) 모르냐, 너 투자한 회사 상장폐지된거 모르나”며 기습질문, 김준호는 “아예 몰라 하지마, 미쳤나봐”라며 비밀이 들킨 듯 당황했다.

멤버들은 “김준호, 돌싱 1년 만의 열애남이 됐다”며 탁재훈은 “너 결혼 또 할 거야?”라고 질문, 김준호는 “결혼 얘기는 앞으로의 얘기만 가능하다 전 얘긴 하지마라”며 강조했다. 특히 “너네(멤버들)때문에 김지민과 헤어지면 위약금 1억원”이라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가운데 김지민이 도착했다.김준호는 “예쁘게 입고 왔다, 어서 들어오세요”라며 웃음, 김지민은 익숙한 듯 실내화를 신고 거실로 들어왔다. 멤버들은 “제수씨”라며 반기면서 “여기가 어디라고 오냐”고 했고 김지민은 “제2의 나의 집”이라며 너스레, 모두 “제수씨는 오바지?”라고 묻자 김지민은 “결혼해야 그런 얘기하지”라며 호칭을 거부(?)했다.

이때, 김준호가 김지민에게 스킨십하자, 김지민은 “스킨십은 하지말자 우리 엄마 본단 말야”라며 거부, 김준호가 “내가 창피하냐”고 하자, 김지민은 “아직은”이라며 솔직하게 말해 폭소하게 했다.

김지민은 “열애발표지 결혼도 아니고 사람 일 어떻게 될지 몰라, 여유를 갖고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김준호는 “헤어진다는 얘기 좀 하지 말라”며 불편, 탁재훈은 “어떻게 (끝이) 보인다 , 결혼하고도 헤어지는데 ,사귀다 헤어지는건 충분히 있을 수 있는 일”이라고 하자 김지민은 “파국으로 치닫는 거냐”며 폭소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준호와 김지민은 오랜 선후배 사이였던 만큼, 김준호가 갑자기 김지민에게 흑심을 품은 계기가 있는지 물었다. 김준호는 2009년부터 김지민과 사무실을 함께한 사이라며 “사무실 망하고 힘들었을 때도 항상 힘든 시기에 함께 해줘,그냥 예쁜 것보다 의리가 있었다”며 “나래도 의리 지켰는데 나래보다 지민이가 훨씬 예뻐 보였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자꾸 주변에서 지민이 얘기를 해, 남자들이 예쁘다, 똑순이다 얘기하는데왜 지민이를 좋아하지 싶더라”며 심기가 불편했던 일화를 전했다. 김준호는 “안되겠다 내 여자로 묶어야겠다 생각했다”며 “갑자기 아니고 슬며시 그런 생각이 들었다”며 쑥스러워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지민은 “사실 진심이라 알게된 사건이 있다 영상통화를 했는데 술 마시고 호텔에서 갑자기 울었다,‘이렇게 행복해도 되나’하면서”라며 김준호가 울었던 일화를 언급, 기준호는 “행복한 눈물 흘려봤냐, 술 마시니 행복의 눈물이 흘렀다 아직도 기분 좋다”며 흐뭇해했다.

김지민은 “그거보고 진심이구나 느꼈다, 김준호가 의외로 낭만 즐기는 스타일,제가 공주가 된 기분이다, 대접을 해주더라”며 마음을 열게 된 이유를 전했다.

특히 이날 탁재훈은 “이러다 공개연애하면 너네 싸워도 다 숨겨야한다”고 조언하자김지민은 “사실 여기 오기 전 한 번 싸웠다”며얼마 전 싸운 이유에 대해 “킥보드를 타다 브레이크를 못 찾아 내리막길에서 넘어져허벅지 다 쓸렸는데 그거보고 웃더라, 사태의 심각성을 보고 다들 괜찮냐고 하는데도 (김준호는 웃더라)”며 서운했던 일화를 전했다.

또 김지민은 “하루는 ‘골때녀’ 축구 연습 중 손목이 틀어진 채로 넘어져다들 뛰어오는데 옆에서 기타치고 ‘아무 걱정하지 말아요’ 노래를 부르더라, 레이저를 쏴도 (노래를 불러) 죽여버리고 싶더라”며 다소 거친 입담으로 당시 심경을 전했다.

한편, SBS 예능 ‘돌싱포맨’은 행복에 목마른 네 남자의 토크쇼로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ssu08185@osen.co.kr

[사진] ‘돌싱포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