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EU 집행위원장 "러시아, 에너지 이어 식량 공급도 무기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사진제공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 EU 집행위원장이 러시아가 식량 공급을 무기로 사용하며 협박을 하고 있다며 러시아 정부를 강력하게 비판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현지시간으로 24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스위스 다보스포럼에서 우리는 러시아가 자국 에너지를 어떻게 무기화하는지 목격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러시아 포병대는 우크라이나 전역의 곡물 창고를 고의로 폭격하고 있다"면서 "흑해에서 러시아 군함들은 밀과 해바라기 씨를 실은 우크라이나 선박들을 차단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러시아는 이제 국제 가격을 올리기 위해 공급을 억제하거나 정치적 지지를 대가로 밀을 거래하면서 자국의 식량 수출품을 협박의 한 형태로 비축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정동욱 기자(dwjung@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