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비엠비셔스' 차현승 "선미 댄서, 솔로지옥? 다른 것도 잘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댄서 차현승이 댄서로서 자신감을 드러냈다.

24일 밤 방송된 Mnet 'Be Mbitious(비 엠비셔스)' 1화에서는 홀리뱅, 라치카에게 리스펙트를 받기 위해 어필하는 댄서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비 엠비셔스는 '스트릿 맨 파이터'에 나올 댄스 크루를 선발하는 프로젝트.

이날 '선미 파트너'와 '솔로지옥'으로 이름을 알린 댄서 차현승은 "쟤는 여자 파트너랑만 한다는 얘기도 많았다. 나 다른 것도 잘한다는 것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차현승은 댄서 쿠마신에게 타깃으로 지목당해 당황스러워했다. 쿠머신은 "프로필을 봤을 때 주 장르가 없다고 적혀있더라"며 "이분이랑 붙으면 해볼 만 하겠다고 느꼈다"고 밝혔다.

차현승은 "만들어진 안무나 무대 퍼포먼스를 플레이어로 잘 보여주고 이런 댄서도 있다는 걸 보여주고싶다"고 설명했다.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