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피셜] 'EPL 득점왕, SON 들어갈까', 발롱도르 후보 8월 12일 발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손흥민(30, 토트넘 홋스퍼)이 발롱도르 후보에 들어갈 수 있을까.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이라 가능성은 크다.

프랑스 매체 '프랑스풋볼'은 24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발롱도르 후보 일자를 공개했다. 현지 시간으로 8월 12일에 발롱도르 후보가 발표될 예정이다.

발롱도르는 '프랑스 풋볼'이 창설했다. 지난 1956년부터 진행됐고, 축구계 최고 권위의 상이다. 한동안 유럽 국적 선수로 한정됐지만, 2007년부터 국적과 소속 클럽 상관없이 전 세계 선수를 대상으로 바뀌게 됐다.

선정 기자단에 변화도 있었다. 최초 16개국(유럽 심사위원단)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본선 진출 경험이 있는 기자단에게 투표권이 주어졌다. 지난해 발롱도르는 170명이 평가한 거로 알려졌다.

이번부터 발롱도르에 변화가 있다. 기존 1~12월까지의 연 기준이 아닌 시즌제 평가로 변경되고, 발롱도르 후보(남자선수 30인, 야신상 10인, 코파 트로피 10인) 선정에 홍보대사인 디디에 드로그바와 기자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발롱도르 투표 기자단은 제한된다. FIFA 랭킹 100위에 속한 기자만 자격을 받는다. 여자선수의 경우 FIFA 랭킹 50위까지다. 발롱도르를 '개인상'으로 지정했고 1순위로 개인 퍼포먼스, 2순위로 단체 퍼포먼스 및 기록, 3순위로 선수 클래스 및 페어플레이로 설정했다.

손흥민은 지난해 발롱도르 후보에 포함되지 않았다. 하지만 이번에는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 프리미어리그 최종전 노리치시티전에 멀티골을 넣으면서, 모하메드 살라와 득점 동률로 공동 골든부츠를 수상했다.

아시아를 넘어 프리미어리그, 유럽5대리그 최초다. 기념비적인 상을 수상했기에 발롱도르 후보까지 넘 볼 수 있다. 발롱도르는 아니지만, 영국 현지에서 선정한 파워랭킹과 올해의 팀을 싹쓸이하면서 존재감을 뽐냈다. 손흥민은 토트넘이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진출했던 2018-19시즌에 발롱도르 후보에 든 적이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