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태군 '나성범, 고의는 아니야'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4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2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삼성 라이온즈 경기가 열렸다.

8회초 무사 1, 3루에서 KIA 나성범이 삼성 이승현으로 부터 사구를 맞자 삼성 김태군 포수가 대화를 시도하고 있다.

매일경제

[대구=김영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