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EPL 아시아 선수 첫 득점왕'…'골든 부트' 들고 귀국한 손흥민 [TF사진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2021-2022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을 차지한 토트넘 손흥민이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며 '골든 부트'를 들어보이고 있다. /인천국제공항=남용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팬들에게 손 흔들어 인사하는 손흥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인천국제공항=남용희 기자] 2021-2022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을 차지한 토트넘 손흥민이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며 '골든 부트'를 들어보이고 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손흥민은 EPL 최종 35라운드 노리치 전에서 리그 22·23호 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의 5-0 대승에 일조하고,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와 공동 득점왕에 올랐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992년 출범한 EPL에서 아시아 선수가 득점왕에 오른 건 손흥민이 최초이며, 유럽 5대 리그(EPL,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독일 분데스리가, 프랑스 리그1, 이탈리아 세리에A)를 통틀어서도 아시아 첫 득점왕이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손흥민은 국내에서 휴식을 취한 뒤, 다음 달 2일부터 진행되는 국가대표 평가전에 나설 예정이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