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특징주] 삼성전자 5거래일 만에 6.7만 원 선 붕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전자(005930)가 5거래일 만에 6만 7000원 선이 깨지며 다시 6만 6000원 대로 무너졌다.

24일 오후 1시 26분 기준 삼성전자는 전일 대비 1.77% 내린 6만 67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삼성전자 하락에는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세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외국인 투자가는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3거래일 간 순매수에 나섰다가 20일부터 다시 삼성전자를 팔아 치우고 있다. 현재 외국인과 기관은 삼성전자를 각 445억 원, 407억 원 가량 매도 중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앞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방문을 앞두고 6만 8000원 선까지 올랐었다. 2박 3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한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20일 첫 일정으로 삼성전자 반도체 평택공장을 시찰한 바 있다.

양지혜 기자 hoje@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