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윤아 아들 민이, 깜짝 놀랄 근황..요트 운전 도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오윤아 인스타



[헤럴드POP=박서연 기자]배우 오윤아가 아들의 근황을 전했다.

23일 오윤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ㅋㅋㅋ"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오윤아의 아들 민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민이는 요트 운전대를 잡고 설명을 듣고 있다. 민이의 한층 성장한 근황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오윤아는 16세 아들 민이를 홀로 키우고 있다. 또 오윤아는 올해 방영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날아올라라 나비'에 출연한다. '날아올라라 나비'는 주위에 흔히 볼 수 있고 누구나 방문하는 미용실을 소재로 '나'를 사랑하는 사람들, 지금부터라도 나를 사랑하려고 노력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