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동연 "문재인 전 대통령이 '반드시 이겨라, 힘내라' 응원" [TF사진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인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 찾은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왼쪽)가 문재인 전 대통령을 만나 악수하고 있다. /김동연 캠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김 후보는 "오늘 문 대통령님을 따로 뵐 기회를 가졌다"며 "대통령님께서 반드시 이겨라, 힘내라, 응원한다고 말씀해 주셨다"고 밝혔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이새롬 기자]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인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 찾은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왼쪽)가 문재인 전 대통령이 악수하고 있다.

김 후보는 이날 오후 자신의 사회관계서비스망(SNS)에 "오늘 권양숙 여사, 문재인 대통령님 내외분 등과 사저에서 오찬을 하고, 문 대통령님을 따로 뵐 기회를 가졌다"며 "대통령님께서 반드시 이겨라, 힘내라, 응원한다고 말씀해 주셨다"고 했다. 그러면서 "반드시 이기겠다. 끝까지 힘내겠다"고 강조했다.

더팩트

김동연 후보가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인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에서 열린 추도식에 참석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 후보 캠프도 이날 오전 논평에서 "김동연 후보는 노무현 대통령 재임 시절, 국가비전2030 보고서 작성에 참여해 덕분에 정책 당국자로서의 한계를 넘어 경제철학과 경제가치, 국정 비전에 대한 눈을 뜨게 됐다"며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추모하며, 강자에게 당당하고 약자에게 부드러운, 누구나 희망을 품고 그 꿈을 실현해 나아갈 수 있는 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더팩트

김 후보가 민주당, 정의당 의원 등과 함께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이날 봉하마을 생태문화공원 잔디동산에서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이 열렸다. 코로나19로 추도식 규모가 2년간 축소됐다가 올해부터 정상 진행됐다.

이번 추도식에는 권양숙 여사를 비롯한 유족과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 한덕수 국무총리,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 여야 지도부 등이 함께했다.

더팩트

문 대통령과 김 후보가 23일 봉하마을에서 만나 대화를 나누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김 후보가 이낙연 전 총리(오른쪽)와 기념 촬영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노 전 대통령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왼쪽)와 악수하는 김 후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김 후보가 지지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반드시 이기겠습니다' 김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주먹을 쥐어 보이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