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포토] 강서구, 방화2구역 재정비 보고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이 23일 강서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방화2구역 재정비촉진계획수립 용역 착수보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방화2구역은 방화동 589-13번지 일대로 총 면적 35,390㎡ 규모의 저층주거지역으로 지난 2003년도 방화뉴타운 지정 이후 주택시장의 변화, 주민의견 대립 등으로 사업에 속도를 내지 못했고 지난해 ‘주택재개발사업 후보지 공모’를 통해 선정돼 활로를 찾았다.

강서구는 계획수립 초기단계부터 주민참여단을 구성하고 지속적인 소통과 협의를 통해 주민들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부분을 담아 주변구역과 어우러진 재정비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지역주민의 충분한 의견을 수렴해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도시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완성도 높은 결과물이 도출되기를 기대한다”며 “오랜 시간 지연된 만큼 재정비 사업이 신속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사진=강서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