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부모 30% "코로나 이후 소득 감소·실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부모 30% "코로나 이후 소득 감소·실직"

이혼 등으로 아이를 홀로 키우는 한부모 10명 중 3명 가량은 코로나19 여파로 소득 수준이 감소했거나 실직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성가족부는 지난해 7∼11월 전국 한부모가족 가구주 3천300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2021년 한부모가족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조사대상자 중 25.4%는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줄었고, 5.2%는 실직했으며, 절반 수준인 47.4%만 이전과 동일한 소득 수준을 유지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이들의 월평균 소득은 245만3천 원으로, 전체가구 소득 대비 58.8%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코로나19 #월소득 #이혼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