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靑 춘추관·영빈관 내부도 '활짝'..."국빈처럼 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74년 만에 시민들에게 문을 연 청와대가 오늘부터는 건물 내부를 차례대로 공개합니다.

먼저 국빈들을 맞이하던 영빈관과 언론 행사가 진행되던 춘추관부터 문을 열고 시민들을 맞이하고 있는데요.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송재인 기자!

[기자]
청와대 영빈관 앞입니다.

[앵커]
청와대 건물 내부가 공개되는 건 오늘이 처음인데요.

시민들 반응 어떻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