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 대통령 "IPEF, 빠지면 국익에 피해"…화상회의 참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오늘(23일) 오후 미국이 주도하는 다자 협의체인 인도 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 화상회의가 열립니다. 윤 대통령은 경제통상 룰을 만드는 과정인 만큼 참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고운 기자입니다.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오후 인도 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 고위급 화상회의에 참석합니다.

인도 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는 미국 주도로 출범하는 글로벌 공급망, 디지털 경제, 탈 탄소 등을 논의하기 위한 다자 협의체로, 한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싱가포르 등이 창립 멤버로 참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