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CGV,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상영전 연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CGV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협력해 연극 및 뮤지컬, 무용, 전통예술 등 창작 초연 공연을 영화관에서 상영한다.

23일 CGV는 “오는 25일부터 6월 28일까지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전을 진행한다”며 “‘신작의 발견’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ARCO, Arts Council Korea)의 우수 창작 레퍼토리 발굴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5개의 작품을 매주 수요일마다 1편씩 순차적으로 개봉하고 1주일씩 상영한다”고 밝혔다.

가장 먼저 오는 25일부터 5월 31일까지는 연극 ‘메이드 인 세운상가’를 상영한다. 1980년대 불가능을 모르는 세운상가 사람들이 북한의 수중 공격을 대비해 잠수함을 만들며 생기는 분열을 나타낸 작품이다.

6월 1일부터 6월 7일까지는 뮤지컬 ‘#해시태그’가 관객들과 만난다. 대학 입시를 앞둔 19세 학생들이 현실과 가상의 경계를 넘나들며 자신을 찾아가는 과정을 담아냈다.

알 수 없는 세계로 가속도를 내어 들어가고 있는 미래를 표현한 무용 ‘모빌리티’는 6월 8일부터 6월 14일까지 상영한다. 6월 15일부터 6월 21일까지 상영하는 전통예술 ‘꼭두각시’는 움직임과 소리의 비언어적 요소들이 만들어내는 즉각적인 메시지와 공감할 수 있는 주제를 담았다.

창작 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아빠’는 6월 22일부터 6월 28일까지 관객들과 만난다. 2016년 한국콘텐츠진흥원 스토리 작가 데뷔 프로그램에 선정된 후, 6년간의 작품 개발을 거쳐 무대에 선보인 작품이다.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자신을 19살로 착각하는 아빠와 녹록지 않은 현실 속에서 동화 작가를 꿈꾸는 딸이 서로의 모습을 진정으로 알아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전의 자세한 정보 및 예매, 이벤트 관련 내용은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GV강변, 영등포, 대학로 등 10개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CGV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