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다올저축은행, 정기예금 금리 인상···연 3.30% 상품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다올저축은행은 자산 4조 원 돌파를 기념해 정기예금 금리를 최고 0.40%포인트(p) 인상했다고 23일 밝혔다.

다올저축은행은 다올금융그룹 계열사로 합류한 후 우량자산 유치 영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올해에만 4559억 원의 자산이 늘었다. 5월 현재 자산 규모가 4조 1000억 원대로 전년 대비 12.6%가 증가했다.

금리인상 적용 상품은 다올저축은행 영업점, Fi(다올저축은행 모바일앱), SB톡톡에서 판매 중인 △더드림 기업자유예금 △자유해지 정기예금 △회전 정기예금 △정기예금’으로 최저 0.20%p ~ 최고 0.40%p의 금리가 인상됐다.

회전정기예금 상품은 비대면으로 가입 시 최고 연 3.30% 금리가 적용돼 국내 저축은행 상품 중 최고 수준의 이자율을 제공한다.

다올저축은행 관계자는 “회사의 성장을 기념해 업계 최고 수준의 혜택을 드리고자 금리 인상을 결정했다”라며 “자산증대는 물론 리스크 관리, 디지털뱅킹 고도화를 통해 고객이 믿고 선택할 수 있는 우량 저축은행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투데이/김범근 기자 (nova@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