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의리' 안보현, 10년간 함께한 FN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안보현(사진=FN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안보현이 FN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소식을 전했다.

FN 엔터테인먼트 황용 대표는 23일 “오랜 시간 두터운 신뢰와 믿음으로 인연을 이어 온 배우 안보현과 재계약했다. 10년째 함께하고 있는 든든한 동반자로서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지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안보현은 2014년 드라마 ‘골든 크로스’로 데뷔해 ‘태양의 후예’, ‘그녀의 사생활’, ‘이태원 클라쓰’, ‘카이로스’, ‘유미의 세포들’, ‘마이 네임’ 등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과 폭넓은 활약을 보여줬다. 최근에는 드라마 ‘군검사 도베르만’에서 도배만 역으로 생애 첫 타이틀롤에 도전, 섬세한 완급 조절 연기와 싱크로율 높은 비주얼로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아내며 호평을 받았다.

도전을 멈추지 않는 배우로 안정적인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는 안보현은 오는 5월 26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예능 ‘백패커’로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백팩 하나 메고 떠난 ‘오늘의 장소’에서 낯선 손님들을 위한 즉석 출장 요리를 선보인다는 콘셉트로, 안보현은 백종원을 비롯한 출연진들과 함께 수준급 요리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영화 ‘2시의 데이트’에서 동네 대표 백수 윗집 남자 ‘길구’로 180도 다른 이미지 변신을 예고한 안보현은 스크린까지 영역을 확장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단단히 굳히고 있다.

한편 안보현과 재계약 한 FN 엔터테인먼트에는 가영, 박세준, 박하나, 배그린, 송이우, 신보라, 안보현, 이도엽, 이상홍, 이태구, 임수향, 채동현, 홍수현이 소속돼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