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마트24-KB국민銀, 은행과 편의점 결합 매장 선보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충북 청주 1호점 'KB디지털뱅크 분평동점' 개점

[이데일리 김범준 기자] 이마트24는 KB국민은행과 함께 편의점에 디지털뱅크를 결합한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을 오픈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데일리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 협업해 23일 오픈한 충북 청주시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 ‘KB디지털뱅크 분평동점’ 모습.(사진=이마트24·KB국민은행)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마트24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은 충북 청주시 ‘KB디지털뱅크 분평동점’으로 개점한다. 약 66㎡(20평) 규모의 편의점과 약 33㎡(10평) KB디지털뱅크가 연결된 매장이다. 편의점에서 상품 구매를 하면서 은행 업무까지 한번에 해결할 수 있는 신개념 하이브리드(두 개 이상의 기능이나 요소를 결합한) 매장이다. 이마트24를 방문하며 자유롭게 KB디지털뱅크를 이용할 수 있다.

이곳에서는 STM(스마트텔러머신)을 통한 통장발행, 현금 및 수표 입출금, 체크카드 및 보안매체(보안카드·카드형OTP) 발급 등이 가능하다. STM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공휴일·주말 오후 6시)다. 다만 오전 1~6시까지는 이마트24 매장이 셀프결제 시스템으로 변경되고 KB디지털뱅크 출입은 불가하다. 이번 1호점 오픈을 기념해 KB국민카드로 1만원 이상(담배·주류·서비스상품 제외) 결제 시 반값 할인 혜택 등 고객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은 편의점과 디지털금융이 결합된 이번 모델이 금융 접근성을 유지하면서 편리한 금융서비스 제공과 함께 편의점 매출 증대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양사는 이번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을 운영해 이용자 반응 등을 확인하며 지속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또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마케팅 협업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신호상 이마트24 마케팅 담당 상무는 “끊임없이 기술이 발전하고 생활 패턴이 변화해 가면서 유통과 금융이 결합되는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다”며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 디지털뱅크가 결합된 이번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이 고객 만족감과 양사의 시너지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