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영희, 임신 중인데 볼살 쏙 빠져버렸네..남편 상봉 후 데이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김영희 인스타그램



김영희가 남편 윤승열과 달달한 일상을 공개했다.

22일 개그우먼 김영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얼마만에 극장 데이트야 너무 신나"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영희는 윤승열과 함께 외출에 나서 데이트를 즐기고 있는 모습. 유쾌하고 신나는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가운데 김영희는 부기 하나 없이 청초한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끈다. 한껏 신난 부부의 케미 역시 돋보인다.

한편 김영희는 지난해 1월 10살 연하 프로 야구선수 출신 윤승열과 결혼했다. 현재 임신 중이며 아기의 태명은 힐튼이다.

또 김영희는 윤승열과 주말부부로 지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