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故최진실 딸' 최준희, 20살 고등학생인데…망사스타킹+민소매로 섹시미 발산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차혜영 기자]
텐아시아

(사진=최준희 SNS)



텐아시아


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섹시미 돋보이는 일상을 공유했다.

최준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초여름을 꺼내보자"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민소매에 망사 스타킹으로 화려한 패션을 선보인 최준희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최준희는 카디건을 벗어 어깨를 드러내며 섹시미를 발산하고 있다.

또 최준희는 팔에 나비 모양의 타투를 새겨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최준희는 지난 2월 소속사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으나 지난 5월 6일 계약 해지를 알렸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