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올림머리' 김건희 외교무대 등판…바이든, 尹에 "우린 성공한 결혼"

댓글 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번 정상회담에서 김건희 여사의 역할이 무엇일까 관심이었는데 미국 퍼스트레이디인 질 바이든 여사가 오지 않아 부부 동반 행사는 따로 없었습니다. 그런데 어제 만찬 직전 김 여사와 바이든 대통령이 잠시 인사를 나누는 자리가 있었습니다.

우리 표현으로 흔히 '장가 잘갔다'는 말까지 나왔다는데, 조성호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윤석열 대통령 옆에 선 김건희 여사가 만찬장소인 국립중앙박물관 앞에서 바이든 대통령을 맞이합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