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취재 여록] 코로나 시대 중국 선전 화웨이를 가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중국 광둥성 선전(深圳)시 롱강(龍崗)구에 위치한 화웨이(華爲) 기업 단지. 약 2000무(약 40만 평)에 달하는 선전 화웨이 반텐(坂田) 기지내 지쟈(機加) 센터의 갈릴레오 전시룸.

5G 파이어니어라는 대형 스크린 앞 넓은 전시룸에 화웨이가 자랑하는 5G 디지털 최신 기술이 전시돼 있습니다. 화웨이는 5G 표준 특허 승인 비중에서 세계 1위입니다.

뉴스핌 중국 특파원은 코로나 방역 통제가 한창이던 2021년 3월과 12월 두차례에 걸쳐 중국 최고의 기술기업 선전의 화웨이 본사 반텐 기지와 둥관 R&D센터를 탐방 취재했습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의 미래가 궁금하면 선전에 가라. 선전의 미래를 알려면 화웨이를 보라'.

화웨이는 5G 기술을 통해 산업의 미래를 바꿔간다고 합니다. 탄광과 철광 산업 등 전통 산업이 5G와 만나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합니다.

"석탄 광부들이 정장에 넥타이를 메고 출근하고 제철소 종업원들은 후끈 거리는 사우나 방 대신 시원한 에어콘 방에서 근무하게 됐습니다". 화웨이 갈릴레오 전시관 기술 책임자의 설명입니다.

화웨이는 기존 산업의 디지털 혁신 전환과 친환경을 지원해가며 미래의 새 먹거리 창출하는데 전력하고 있습니다.

회웨이 공관부의 장 프랑스 책임자는 "위기는 기회를 동반한다"며 "코로나19 기간 5G 기반 산업 응용과 기술 진보가 한단계 더 가속화됐다"고 말했습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웨이는 현재 토탈 스마트 홈 솔루션 영업과 독자 운영체계인 훙멍(鸿蒙) OS를 기반으로 한 디바이스 신제품 프로모션에도 힘을 쏟고 있습니다.

2022년 3월 화웨이는 스마트 그린성장을 강조하면서 AI와 클라우드 데이터센터를 활용한 저탄소 태양광 에너지 기술 비전도 발표했습니다.

화웨이 기술 담당자가 갈릴레오 전시장에서 4G와 5G 인터넷 통신 기술의 특징과 정보 처리 속도 차이를 설명합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시룸을 돌아다니다 보면 5G 기술이 AR과 클라우드 생방송에 응용되는 현장이 눈에 들어옵니다.

5G와 AI 인공지능 결합을 통한 스마트 제조 라인도 전시돼 있습니다.

갈릴레오 전시룸은 사람들의 일상 생활과 제조 비즈니스가 이미 5G 세상에 풍덩 빠져 있다는 느낌을 갖게합니다.

창업자 런정페이 회장은 기술 집념이 대단한 경영인입니다.

화웨이는 2021년 전체 매출의 22.4%인 1427억 위안을 R&D 분야에 투자했습니다.

지난 10년간 이 회사의 R&D 투자금액은 8450억 위안(160조원)에 달했습니다. 2020년 R&D 투자금액은 바이두 알리바바 텐센트 징둥 4개사의 연구비를 합한 것 보다 많았습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둥관시 숭산호 시촌 R&D 기지는 화웨이 기술의 요람입니다. 연구동 건물들이 마치 유럽의 오래된 성들처럼 고풍스런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런쩡페이 회장은 선전시 롱강구의 2000무(약 40만 평, 1무는 약 200평)가 넘는 넓은 반텐기지(화웨이 본사 집적 단지)도 좁다고 보고 100억 위안을 넘게들여 화웨이의 둥관 기술 요람 '시촌 R&D기술 단지'를 건설했습니다.

둥관 기술 단지는 2018년 완공됐고 그해 선전의 R&D 기능을 동관으로 이주시켰습니다. 원구는 크게 4개의 넓은 구역으로 나뉘어 있고, 유럽 유명 도시 양식의 건축물로 설계된 12개 R&D 및 사무실 시티(작은 성, 작은 마을)로 구성돼 있습니다.

'베로나, 파리, 룩셈브루크, 체스키 크룸로프, 그라나다, 브뤼허 , 브르고뉴, 옥스퍼드'. 숭산호 시촌 R&D 기지안에는 전동 모노레일 기차를 운행하는데 유럽의 유명 도시를 역 이름으로 붙인 것이 이채롭습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21년 겨울 시촌 R&D 기지안에서 만난 화웨이 직원은 2018년 처음 이곳으로 사무실을 옮겨왔을 때 소풍을 온 느낌이었다며 캠퍼스가 너무 예뻐서 사진 찍느라 혼을 뺐다고 소개했습니다.

화웨이의 선전시 헤드쿼터(본사) 반텐기지는 유럽의 어느 멋진 궁전과 같은 모습을 하고 있었습니다. 대리석과 화려한 문양의 내부 장식들이 화려함의 극치를 보여줍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름답고 우아한 모습의 화웨이 본사는 마치 화웨이 기술과 화웨이의 도약이 중국을 한층 풍요롭고 부강한 나라로 바꿔갈 것이라고 웅변하고 있는 듯 합니다.

뉴스핌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2022.05.22 chk@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