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영석 완주군수 후보 "이서면, 서남부권 핵심 거점 키우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완주=뉴스핌] 고종승 기자 = 국영석 무소속 완주군수 후보는 22일 도시재생사업과 이서 혁신도시 공공기관 추가 유치 등을 통해 이서면을 새롭게 변화시키고, 이서읍 승격을 추진하는 등 완주군 서남부권의 새로운 성장 거점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국 후보는 "이서면은 지방행정연수원 등 이서혁신도시 조성, 주거단지 개발 등으로 도농복합의 새로운 도시형태를 갖춰가고 있지만 행정서비스나 기반시설은 답보상태로 완주군 서부권의 성장 거점으로 키울 필요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뉴스핌

국영석 완주군수 후보[사진=국영석 캠프] 2022.05.22 obliviate12@newspim.com


국 후보는 "이서면을 디지털 출판문화복합클러스터 조성, 면소재지 새뜰마을사업 등 도시재생사업 추진, 세계농업대학유치 등을 통해 읍 승격의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국 후보는 "주민 애로사항인 에코르2단지 인근 공장부지 용도변경을 통해 주민 편의시설을 확충하고, 완주-김제 악취문제 해결 TF팀 구성을 통해 실질적인 악취저감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국 후보는 "평생학습센터 조성, 빙등제 명품 수변생태공원조성, 건강증진센터를 복지문화종합센터로 확대, 이서혁신도시 공항버스 경유 등 주민 애로사항을 충분히 검토해 해결방안을 찾겠다"고 강조했다.

국 후보는 "혁신도시 조성 등으로 이서의 중요성이 매우 커지고 있지만, 행정서비스는 그대로다"며 "완주군 서남부권의 핵심 거점으로 읍 승격 추진을 통해 새로운 이서를 만들어 내겠다"고 약속했다.

obliviate@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