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청주 유세 지원 "유능한 일꾼 민주당 후보 뽑아 달라"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노영민 "보수정권에 배신당한 역사 반복되지 않게 지선서 경고해야"
뉴시스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22일 오전 충북 청주시 상당구 성안길 구 롯데시네마 앞에서 노영민 충북도지사 후보와 송재봉 청주시장 후보의 지원 유세를 하고 있다. 2022.05.22. jsh0128@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주=뉴시스] 천영준 기자 = 6·1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후 첫 주말인 22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충북 청주를 찾아 지원 유세에 나섰다.

이 위원장은 이날 오전 청주 성안길 롯데시네마 앞에서 열린 유세에서 노영민 충북지사 후보와 송재봉 청주시장 후보를 지지해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이번 지선은 지난 대선에서 선택하지 못했던 새로운 미래를 향해 일할 유능한 일꾼을 뽑는 선거로 노 후보와 송 후보를 선택해 달라"고 말했다.

또 "과거에 대한 책임을 묻는 회초리도 필요하지만 이것만으로 더 나은 살림을 만들 수 없다"며 "이것과 함께 유능한 일꾼을 뽑아 조화가 이뤄지면 민생이 개선되고 국가가 앞으로 나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지난 대선 패배로 이번 지방선거에서 민주당과 좋은 후보가 어려움을 겪게 한 책임이 있다"며 "책임은 말이 아니라 행동이 돼야 한다. 한 표라도 도움이 되고 어떤 위험도 최선을 다해야 책임을 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치는 국민의 삶을 위해 존재하며 권한과 예산은 국민을 위해 사용돼야 하지만 국민의힘은 사적 이익을 위해 남용했다"며 "대장동 업자를 도와주고 저한테 도둑 누명을 씌운 국민의힘은 (저를 겨냥해) 불체포특권을 제한해야 한다고 하는데 그것은 제가 주장하고 100% 동의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국민의힘을 향해 날선 비판을 한 이 위원장은 "유능하고 준비된 노 후보와 송 후보는 투표하면 확실하게 이길 수 있다"며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해 달라고 했다.

그러면서 "국민의 좌절과 고통, 분노를 이재명이 바꾸겠고, 노 후보와 송 후보도 함께 할 것"이라며 "반드시 절망을 넘어 새로운 희망의 세계로 가겠다는 각오로 다시 출발할 수 있게 도와 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뉴시스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22일 오전 충북 청주시 상당구 성안길 구 롯데시네마 앞에서 노영민 충북도지사 후보와 송재봉 청주시장 후보의 지원 유세를 하고 있다. 2022.05.22. jsh0128@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노영민 충북지사 후보는 "역대 민주당 정권은 오송 바이오 클러스터 확정, 진천·음성 혁신도시, 충주 기업도시, 고속철도 분기역 오송 확정, 청주·청원 통합, 하이닉스 공장 증설 등 충북을 위해 많은 일을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하지만 충북의 압도적 지지로 당선된 이명박·박근혜 대통령 시절 해준 것이 없고 표만 받아 먹었다"며 "표를 많이 받은 윤석열 정부도 충북 SOC 예산과 방사광가속기 사업비를 삭감하며 도민을 가슴 아프게 배신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보수 정권에 표를 몰아주고 배신당한 역사가 다시 반복되고 있다"며 "윤 정부가 도민과 시민을 배신하지 못하도록 보여줘야 한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노 후보는 "충북 예산과 농촌 예산을 삭감하지 말고 방사광가속기를 계획대로 진행하도록 사인을 보내야 한다"며 "이번 지방선거에서 확실하게 경고를 보내야 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c@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