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월드클래스' 윤여정, 공포영화 '호스텔' 감독과 깜짝 만남(뜻밖의여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하수정 기자] 5월 22일 오후 방송하는 tvN ‘뜻밖의 여정’ 3회에서는 한층 더 깊어진 윤여정의 특별한 미국 여정이 이어진다.

먼저 공포영화 마니아들이 손꼽은 영화 ‘호스텔’을 연출한 영화감독 겸 배우 일라이 로스가 윤여정을 찾는다. 일라이 로스는 평소 한국 영화는 물론 한국 문화에 많은 관심이 있다고 밝히며 할리우드 속 높아진 한국 영화, 콘텐츠에 대한 위상을 전한다.

특히 일라이 로스의 대표작인 영화 ‘호스텔’은 한국 영화 ‘복수는 나의 것’에서 영감을 받았다며, 이후에도 이어진 한국 영화와의 특별한 공생관계를 설명해 눈길을 끌 전망이다. 이어 윤여정과 일라이 로스는 미국과 한국 영화 제작 시스템에 대한 대화를 이어 나가기도 했다.

또한 패션잡지 화보촬영에 나선 윤여정의 또 다른 모습이 공개된다. 윤여정은 그 어느 때보다 빠른 속도로 진행된 화보 촬영장에서도 스태프들을 먼저 배려하고, 당당하면서 우아한 다채로운 매력으로 현장 스태프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은 것.

이날 현장에 함께한 현지 스태프는 “윤여정은 가장 진실된 사람이고, 유일무이한 인물이다”며 진심 어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이 밖에도 이서진과 윤여정의 케미가 돋보이는 인물퀴즈 등 ‘뜻밖의 여정’에서만 볼 수 있는 윤여정의 특별한 여정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tvN ‘뜻밖의 여정’은 매주 일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tvN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