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범죄도시2', 개봉 5일째 300만 돌파 기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 ‘범죄도시2’가 개봉 5일째인 22일 오전 11시 50분,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2일에 100만 돌파, 4일째 200만에 이은 팬데믹 이후 한국 영화 최단기간 흥행 속도다. 영화 ‘범죄도시2’는 ‘기생충’(2019) 이후 한국 영화 중 최단기간 300만 돌파 속도로 ‘백두산’(2019)의 개봉 6일째 300만 돌파 기록보다 빠른 것이다.

무엇보다 ‘범죄도시2’는 지난 21일 일일 관객수 103만7033명을 모으며 ‘기생충’이 2019년 6월 1일 112만6677명을 모은 이후 1086일 만에 일일 스코어 100만 명 관객을 동원하는 기염을 토했다. 더불어 마동석은 ‘신과함께-인과 연’ ‘부산행’에 이어 일일 관객수 100만 돌파를 무려 3번이나 이루어내는 흥행 진기록을 추가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흥행의 주역인 배우들이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관객들을 향하여 감사 메시지가 담긴 화환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배우들이 직접 연기한 캐릭터들의 명대사를 활용한 감사 인사가 담긴 화환을 몸에 두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영화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