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부, 분양가상한제 개편 착수…폐지 아닌 미세조정 전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부가 분양가 상한제 개정을 추진합니다.

폐지나 축소보다는 기준을 변경하는 미세 조정 정도가 될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이 나옵니다.

현행 분양가 상한제는 비용을 기준으로 하는데, 정부는 앞으로 재건축·재개발 등 정비 사업에서 발생하는 *이주비 및 명도소송비 등을 반영할 수 있도록 검토 중입니다.

개편안은 8월 중순쯤 발표될 것으로 보여, 주요 분양 예정 단지들이 일반 분양을 이 이후로 미룰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도 나옵니다.

구혜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